[책 소개 _추천사] 암 환자를 살리는 바보 의사 _ 조병식 저

▶ 추천의 글

 

‘의사를 내려놓은 치유의 기적’, ‘삶과 죽음은 운명이 아니라 선택’이라는 철학과 함께 ‘벼랑 끝에선 환자만을 바라보고 새로운 관점으로 질병을 보는 통합의학’의 새 패러다임을 제시한 기록이다.
전세일 _ 한국통합의학진흥연구원 이사장

 

미국의 국립건강연구소(NIH) 산하 국립보완통합의학센터(NCCAM)가 2014년부터 국립보완통합건강센터(NCCIH)로 이름을 바꿨다. 질병에서 사람 중심으로 의료 행위를 전환하겠다는 시도다. 통합의학의 불모지와 같은 한국땅에서 조병식 선생은 온갖 모욕을 감수하면서 10여 년에 걸쳐 통합ᐧ대체의학을 실천하고 계시다. 이 책은 그 기록이다. 난치병 환자와 그 가족들, 중증환자를 돌보는 의료인에게 풀어야 할 숙제의 실마리가 될 값진 이야기가 담겨 있다.
박규현 _ 부산대학교 통합의학센터장

 

이 책에는 경주 산내 자연마을에서 자연과 사랑이 엮어내는 기적 같은 생명 이야기가 담겼습니다. 의사인 조병식 원장은 암 환자를 사랑하기에 편리한 도시문명을 등지고 산으로 들어갔습니다. 현대 의술만으로는 인간의 병을 치료할 수 없다는 한계를 깨달은 의사입니다. 모쪼록 이 책이 암 환자들과 이들을 돕고자 하는 분들에게 어두운 밤바다의 등대와 같은 역할을 하기를 바랍니다.
이박행 _ 복내전인치유센터 원장

 

이 책은 자연통합의학을 하고자 하는 의사나 환자에게 뚜렷한 지침이 될 것입니다. 특히 암 치료에서 면역과 해독을 어떻게 해야 하고 왜 해야 하는지, 왜 산소의 공급이 중요한지, 전인 치료를 위해서는 왜 에너지 치료와 심신 요법이 꼭 병행되어야 하는지 철저한 임상과 과학적 근거로 통쾌하게 설명해줍니다.
문창식 _ 자연통합의학 암 학회 회장

 

암은 고혈압이나 당뇨병처럼 대사질환이다. 그러므로 먹거리, 생활방법 그리고 마음가짐의 변화로 충분히 치료와 예방이 가능하다. 조병식 원장은 이 진리를 확신하고 행동으로 실천해 온 용감한 의사이다. 조 원장의 풍부한 임상 경험을 배우고 싶다.
김진목 _ 진영제암요양병원 원장, 부산대 통합의학센터 진료 외래교수

 

 

 

▶ 지은이 _ 조병식

 

1990년 부산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의사가 되었다. 2001년 부산의 공단지역에 개원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이웃집 의사로 살아가던 중, 현대의학의 한계를 느끼고 대체의학의 길로 들어섰다.

 

난치병 클리닉을 열고 환자들을 진료하다가 ‘산속에 답이 있다’라는 생각에, 2005년 산으로 들어가 ‘자연의원’을 열었다. 처음에는 말기 암 환자들만 자연의원을 찾아왔는데, 이들을 치료하는 것이 너무 고생스러워 3년만 하고 산에서 내려가려고 했다. 그런데 암 환자들이 자연치유로 회복되는 것을 직접 체험하며 자연치유에 길이 있다는 것을 확신하고 연구에 더욱 매진했다.

 

3년에 걸쳐 환자들의 생활 공동체 터전인 ‘자연마을’을 완공하고 2012년에 ‘자연마을 촌장’이 되었다. 다양한 대체의학을 공부하고 연구할 필요성을 느껴 생각이 같은 의사, 한의사들과 함께 ‘한국자연통합의학연구회’를 만들어 초대 회장으로도 활동했다.

 

현재 ‘자연의원’ 원장과 ‘자연치유아카데미’ 학장을 맡아 서울과 경주를 오가며 자연치유를 통해 많은 사람의 몸과 마음을 바꾸는 데 앞장서고 있다. 저서로는 《조병식의 자연치유1》《조병식의 자연치유2》《약을 버리고 몸을 바꿔라》가 있다.

 

 

입체표지(웹)_바보의사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