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의 치료 핵심은 혈액 정화입니다 – 조병식 원장

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 혈액 속 노폐물과 독소를 정화가 치료 핵심

고령, 유전자 변이, 비만 때문에 생기는 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은 혈액 종양의 일종입니다.

 

 

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은 혈액 종양의 일종입니다.

 

혈구의 생성 과정에 문제가 생기면 골수종이 발생합니다. 골수종 세포가 많이 만들어져서 골수를 채우게 되면 정상적인 백혈구, 적혈구, 혈소판의 생산을 방해하게 됩니다.

 

이에 더해, 골수종 세포는 다량의 비정상적인 항체를 생산하게 되는데, 이 항체를 M단백질이라고 합니다.

 

M단백질은 감염증에 대항해서 효과적으로 싸우지 못하게 됩니다. 또 정상적인 항체의 생산이 감소하게 되는데 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은 M단백질의 수치를 가지고 예후를 판단할 수 있습니다.

 

골수종 세포가 골수 내에 퍼져나가게 되면 뼈의 여러 곳이 영향을 받게 되고 이것이 다발성골수종으로 발전하게 됩니다. 다발성골수종은 뼈의 외부를 약하게 하고, 통증을 유발하는 증상이 있습니다.

 

고령, 유전자 변이, 비만 등이 형질세포종의 원인, 다발성골수종으로 발전 하기도

 

형질세포종은 골수종 세포가 인체의 어느 한 부분의 뼈에서만 발견되는 경우를 말합니다. 그래서 단발성골수종 혹은 단일성골수종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형질세포종이 다발성골수종으로 발전하는 경우는 보통 10% 정도로 다발성골수종이 되면 치료가 대단히 어려우며, 5년 생존율도 많이 떨어지게 됩니다.​​

 

현재 알려진 골수종의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먼저, 고령에서 주로 발병합니다. 50세 이후에 주로 발생하는데 골수종을 없애기 위해서는 수술이나 방사선치료를 합니다. ​

 

또, 고엽제나 방사선 피폭과 같은 유전자 변이가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최근의 한 연구에서는 비만과 골수종이 상당한 연관이 있다는 발표가 있었습니다.

 

형질세포종은 자연 의학의 해독재생요법을 통해 혈액을 정화하면 얼마든지 치료 가능

 

자연의학에서는 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의 원인을 혈액의 문제로 보고 있습니다. 혈액의 노폐물, 독소가 많이 쌓여서 혈액이 탁해진 것이 원인으로 혈구 세포가 변이된 질환인 것입니다.

 

그래서 자연의학에서는 형질세포종을 해독재생요법으로 치료합니다. 핵심은 해독에 있습니다. 혈액이 정화되면 형질세포종은 호전 됩니다.

 

자연치유를 한 환자들의 사례를 보면 해독프로그램을 받기 전, M단백 수치가 1.69였던 환자가 15일 동안 해독프로그램을 받은 뒤에 M단백 수치가 1.41로 떨어졌습니다.

 

또 다른 환자는 작년 12월에 1.9까지 올랐던 M단백수치가 3개월 만에 0.87로 반 이상 떨어졌습니다. 이 결과만 보더라도 혈액이 정화되면 얼마든지 형질세포종과 다발성골수종이 좋아질 수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