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꺼져 있던 암 스위치는 왜 켜졌을까?

 

꺼져 있던 암 스위치는 왜 켜졌을까요?

 

 

오늘은 조병식원장님과 “암 스위치가 왜 켜졌을까”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암 스위치가 왜 켜지는지 말씀해주세요.

 

한마디로 환경오염, 잘못된 먹거리와 생활습관으로 세포가 심각하게 파괴되면서 비정상적인 유전자, 즉 암 스위치 on되는 것입니다.

암은 몸이 산성화되면서 생깁니다. 세포가 산화되면서 비정상 세포로 변질해 암 스위치를 켜는 것이죠.

스트레스나 독성물질 등으로 세포가 공격당하면 가장 먼저 울타리 역할을 하는 세포막이 산화·손상되어 염증이 생깁니다. 간염, 위염,폐렴, 신장염 등 현대인에게 흔한 질병이 대부분 염증으로 생긴 병입니다.

염증은 어쩌다 한 번씩 생기는 것은 크게 문제되지 않지만, 만성화되면 심각해집니다. 암이 대부분 만성 염증에서 시작되는 탓입니다.

세포막 산화가 계속되면 세포 안에서 에너지를 만드는 미토콘드리아가 손상됩니다. 그러면 염증이 더 악화돼 경색, 경화, 궤양, 교원병으로 진행됩니다. 세포의 산화가 더 진행되면 급기야 핵까지 손상에 이르는데 그때 종양이 생기는 것입니다.

종양은 처음에는 생명에 지장을 주지 않는 양성이지만, 산화가 지속되면 악성종양으로 바뀌기 때문에 가벼이 여겨서는 안 됩니다. 양성종양이 악성종양으로 바뀌면 무한 증식하고 전이되면서 생명을 위협하기에 이르는데, 이게 암입니다.

암은 하루아침에 생기지 않습니다. 세포막, 미토콘드리아, 핵 순서로 세포가 산화·변이되어 파괴되는 긴 과정에서 발생합니다.

 

세포가 파괴되면서 암스위치가 켜진다는거죠. 그 외에도 암이 생기는 여러 원인이 있다면서요?

 

해독과 순환의 문제도 암을 유발합니다.  안의 장기들이 제 기능을 제대로 할 때는 대소변과 땀으로 노폐물이 잘 배출됩니다. 하지만 잘못된 식생활과 생활습관, 노화 등으로 장기 기능이 떨어지고, 환경오염물질과 화학물질 등이 몸에 많이 들어오면 노폐물과 독소가 배출되지 못하고 곳곳에 쌓입니다. 장기는 물론이고 혈관, 림프, 경혈, 경락에도 쌓인 노폐물과 독소는 혈액과 림프, 기 순환에 장애를 일으키게되는 것이죠.

스트레스 또한 순환장애를 불러옵니다. 불안과 초조, 공포 같은 정신적 스트레스나 전자파, 공기 오염, 방사선 같은 환경적 스트레스에지속해서 노출되면 스트레스 호르몬이 과다 분비됩니다. 스트레스 호르몬은 혈관을 수축시키고 활성산소를 많이 만들어 순환에 문제를 일으킵니다.

순환장애는 산소와 영양소가 온몸에 제대로 공급되지 못하게함으로써 결국 저산소 구역을 만듭니다. 저산소 구역에서 세포는 유전자 변이로 암 스위치를 켜게 되는 것이죠.

 

그럼 인체에 산소가 모자라면 암 스위치가 켜진다는 말씀인데, 그래서 혈액순환이 중요하군요 .

또 원장님이 “암은 대사질환이다.” 라고 하셨는데 암이 대사질환이면 고혈압, 당뇨병과 같은 병이라는 건가요?

 

암은 또한, 대사 문제로 생겨난 대사질환이기도 합니다. 대사란 음식이 몸에 들어가 에너지로 바뀌는 과정을 말합니다. 세포 내 미토콘드리아는 음식물을 섭취해서 얻은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을 에너지로 바꿔줍니다. 차에 기름을 넣어야 움직이듯, 인체도 미토콘드리아가 만들어준 에너지가 있어야 활동할 수 있는 것이죠.

그런데 대사 과정에 탈이 생기면, 정상적인 에너지를 생성하지못해 기력이 떨어지고 피로해집니다. 대사 교란이 일어나면 젖산과 과산화물이 생기는데, 이 젖산과 과산화물이 암성(性) 체질을 만드는 주범입니다. 특히 젖산은 암세포의 주요 먹이가 될 뿐만 아니라 암 조직을 보호하고, 암 전이의 핵심 인자로 작용한다. 또한, 면역을 억제해서 암의 생존을 돕습니다.

 

암을 예방하려면 고혈압, 당뇨병과 같은 대사질환을 조심해야 되겠군요.

영양문제로도 암이 생긴다면서요?

 

영양 불균형도 암의 원인입니다. 현대인은 채소의 섭취가 줄고 육식은 과할 정도로 늘면서 심각한 영양 불균형 상태입니다. 동물성 지방산은 활성산소를 만들고 산화 스트레스를 높입니다. 면역력을 지켜내려면 육식을 줄이고 항산화 물질이 풍부한 채소 섭취를 늘려야 합니다. ‘밥상이 약’인데, 현대인은 채소 반찬으로 차린 건강밥상은 푸대접하고 기름지고 자극적인 식단에 열광합니다. 식물에서 얻을 수 있는 미네랄,비타민, 오메가 지방산 등의 영양분을 요즘 밥상에서는 거의 얻을 수 없습니다. 그중에서도 미네랄 부족은 심각할 지경이지요. 미네랄은 칼륨, 칼슘, 나트륨, 마그네슘이 가장 많은 양을 차지하는데, 이 균형이 건강유지에 무척 중요합니다. 그뿐 아니라 철분, 요오드, 망간, 구리, 아연 같은 미량원소의 결핍과 불균형도 면역력을 떨어뜨립니다. 그래서 암세포의 스위치를 켜지 않으려면 현미밥과 채식을 주로 하는 식습관이 절실한 것입니다.

 

암을 예방하고 억제하려면 현미채식을 꼭 해야되겠습니다.

오늘은 암스위치가 왜 켜지는지 암의 원인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위로이동